산을 사랑하는 사람들이 모이는 곳 부산 산정산악회

No. 115
글제목 일본 알프스/하쿠바다케 20년7월17~20일 3차등반
작성자 산정인  (san5670@hanmail.net)  http://www.mysanjung.co.kr
시로우마다케2,923m[하쿠바다케]3차
시로우마다케(白馬岳)는 기타(北)알프스 우시로(後)다테야마연봉 북부에 위치한 시로우마3산의 맹주로서
고산 식물의 종류에 있어서도 일본굴지에 속한다 웅대한 산악풍경을 배경으로 대전망, 대설계,고산식물 그리고
코스에 따라서 온천도 가능한 시로우마다케는 고산의 매력을 함축하고 있으며... 산릉 2,900고지에 위치한 하쿠바산장은
(수용인원 1000명)일본 제일의 규모를 자랑하는 것으로도 알 수 있듯이 인기 높은 산이다,

하쿠바 大雪溪(다이세케이)
---------------------------------------------------------------------------------------------------
산정이 진행하는 산행 코스는 산 전문성 미비한 관광 그룹의 상업적 코스와 전여 다른, 자연의 비경을 즐기는 산행이며,
산정의 이념과 35년 산행 경력을 바탕으로,[북 알프스 남알프스 중앙알프스 일본 여러산 수차례 답사와 북알프스8차 등반 경력]직접 단행,

산에 적응 동화된 산 꾼 적인 마인드로 어떠한 기상 변화와 산 환경에서도 안전하고 효과적으로 적응 탐험 할 수 있도록
안내 하는 감각과 경력을 보유함은, 우리의 긍지 이자 산정의 자랑 입니다.
-----------------------------------------------------------------------------------------------
행선지:시로우마다케[2,923m]3차

언 제:2차 2020년 7월17~20일[3박4일]06:25집결

단체 5인 이상 날짜주문 등반[최소 2~3개월 이전]신청 가능합니다,

출발장소 :김해국제공항 2층 대합실  오전06:25 집결[[지난 2차 등반기준으로, 집결공항 항공편 시간변동 될 수 있습니다]

산행코스:코 스:사르쿠라[村營猿倉壯]~하쿠바지리고야[白馬尻小屋]~다이세케이[大雪溪]~하쿠바산소우[白馬山莊 1박]~
시로우마다케[白馬岳2.932m]산행시간: 첫날 7시간,

하쿠바산소우[白馬山莊]~사쿠시다케[杓子岳 2,812m]~하쿠바야리가다케[白馬鑓ケ岳 2903m]~하쿠바야리온천고야[白馬鑓溫泉小屋]~
사르쿠라[村營猿創壯] 산행시간: 둘째 날7시간30분,

준비물:여권[잔여 기간 6개월 이상]약간의 엔화,헤드랜턴 여벌옷 윈드자켓 아이젠 세면도구 구급약 비상 간식, 차량 이동중 매식 2끼 3.000엔,
[전세버스 사용으로 산행에 필요치 않은 짐은 차에 남겨 둘 수 있음]

회  비:\ 1.000.000~1,350,000[항공요금 변동성 감안 추후확정]

예약금:20만원

<<상기 일정은 일본 알프스 아름다움 절정기로 산장 조기 예약 마감 될수있으며, 항공 좌석 확보 위해 실명 조기 제출 필수입니다,>>

산행문의:633-5670 팩스:051-980-2250

부산 산정산악회 홈 http://www.mysanjung.co.kr

예약필수 :수협 703-02-107066 김 홍수

산행신청=전화&우리 홈 산행신청하기,

참여 의무자세:등반 참여는 고객도 소비자도 아니다, 등반 대원으로서 누구나 안전한 일정을 위해 일익을 담당 해야 하며,
상호 배려와 협력은 기본이며, 알피니즘 기본 등반 개념과, 산정이 20년간 만들어온 이념 문화 인지한다,[등반대원 서약서 작성 필수]
------------------------------------------------------------------------------------------
산정 북 알프스[하쿠바]시로우마다케 2018년 1차 산행후기 보기
http://www.mysanjung.co.kr/tt/site/ttboard.cgi?act=read&db=history&page=1&idx=927
------------------------------------------------------------------------------------------
부산산정 하쿠바 시로우마다케 3차 일정

제1일
[지난 2차 등반기준임, 항공편 시간변동 될 수 있습니다]
7월17일 [금요일]집결시간06:25김해 국제공항 2층 출발 대합실 집결,
08:25  BX132 나고야 향발 [중:기내식]
09:50 나고야 국제공항 도착 입국수속후  전세버스 하쿠바이동[4시간30]이동중 [중식:고속도로휴게소]자유 매식
호텔: 츠가이케 고원 호텔 (2인실)
http://www.tsugaike-kh.com/access
--------------------------------------------------------------------------------------
제2일
7월18일 [토요일]
05:30 호텔 기상 조식후[중식:도시락 배당]사르쿠라 등산 입구 까지[택시&버스25분] 이동후 산행시작,
사르쿠라-白馬尻小屋(하쿠바지리고야)-大雪溪(다이세케이-하쿠바산장2890m[1박]-시로우마다케[2.923m]
[산행6시간]
-------------------------------------------------------------------------------------
제3일
7월19일 [일요일]
하쿠바다케 산장 05:00 조식후[중식:도시락 배당]
06:00 산장출발[15분]시로우마다케다케 2,923m[정상]~사쿠시다케~하쿠바 야리가다케~하쿠바 야리온천~사르쿠라,
[능선 하산길 7시간30]14:30 하쿠바 도착 산행종료[쯔가이케호텔 짐찾고 노천온천 샤워 후]
나고야로 이동[4시간30분]
전용버스 –시간에 따라[이동중 석식=스시 불고기전문점[스테미나 따로우]&회전스시 선택 자유식]
호텔 체크인후 휴식  
HOTEL:호텔: 아파호텔 사카에 나고야 (싱글 베드)  T.052-242-9111
https://www.apahotel.com/ja_ko/hotels/detail.php?id=294
------------------------------------------------------------------------------------
제4일
7월20일 [월요일]
나고야 중심호텔 조식후 공항으로 이동 도보 5분/공항버스50분
08:45:나고야  공항도착 보딩 출국 수속
10:45 BX 131 나고야 국제공항 출발
12:25 김해국제공항 도착 안녕히~
{상기 일정과 코스는 항공 산 상황으로 변결 될 수 있습니다}
--------------------------------------------------------------------------------------
★★항공기 반입제한 위험물품 확인을 부탁드립니다★★
배터리/라이터/전자담배는 위탁금지품목으로 기내로만 휴대가능합니다.(위탁X ☞적발시 폐기)
* 일본 : 배터리내장형 헤어 고데기/터보라이터 항공기 반입불가(위탁X, 기내휴대X)
--------------------------------------------------------------------------------------

하쿠바 大雪溪(다이세케이)2017.8.27촬영,

하쿠바 야리가다케에서 근경 사쿠시다케와 원경 시로우마다케[부산산정산악회[2017년 8월22~27일]일본 하쿠바다케 답사사진,]
----------------------------------------------------------------------------------------------
Tip.1
문명의 발달로 야기된 자기중심 적인 이기심 과 아집 부와 명예.......이런 도심의 제도와 틀에서 벗어나,
본연의 나를 찾아가는 산이기에 산에 적응과 동화될 순수한 빈 마음으로 참여하는 자세가 필요할 것입니다.

Tip.2
<<등반/등산의 세계 저변에는 도전과 탐험 정신이 자리한다,>>
산행에 참여하는 것이 고객이나 소비자 라는.... 잘못된 인식을 가진분이 있다면, 등반/등산의 기본 정신을 인지 해야 할 것이며,
도전과 탐험에 나서는 자세는 고객이나 소비자 라는 인식은 바람직 하지 못하며, 그러한 구조로선 안전 산행 될 수 없다,

우리홈 곳곳에서 느낄수 있는, 산정의 이념과 문화 인지 하시고 함께 하셔야 할 것입니다,
우리는 대한민국 등산문화 선도하는 자긍심을 가진 산정인들 입니다.
-----------------------------------------------------------------------------------------------

  하쿠바야리가다케에서 남쪽으로 원경 오쿠호다카다케 오른쪽 삐쭉이는 다테야마 쯔루기다케,
[부산산정산악회[2017년 8월22~27일]일본 하쿠바다케 답사사진,]
-------------------------------------------------------------------------------------------------
<<아래 참고자료 시로우마다케 답사산행 후기>>

일본 북알프스[북단]시로우마다케(白馬岳2.932m)답사
언 제 2017년8월22~28일
코 스: 쯔가이케산소우(梅池山莊09:20)출발~텐구하라(天狗原2.180m)~하쿠바 노리쿠라다케
(乘鞍岳2.437m)~하쿠바오이케산소우[白馬大池山壯]~하쿠바오이케산(12:30도착13:20)~

소우고렌게산(2.766m)~시로우마다케16:05도착(白馬岳2.932m)~하쿠바산장1박~
사쿠시다케-하쿠바야리가다케-텐구산장-하쿠바야리온천[폭우대피2박]~
부산산정산악회 http://www.mysanjung.co.kr

하쿠바 大雪溪(다이세케이)2017.8.27촬영,

중앙 알프스 답사 마치고 북알프스 북단 하쿠바로 이동한다,[8월22일]
고마가네(08:32)-오카야(09:41~09:43)-마쯔모토(10:16~11:19)~하쿠바오이케13:10 열차하차.
15:30택시~쯔가이케고원역(839m곤돌라.하)~쯔가노모리역(1.560m곤돌라.상)승합차 이용해


16:05 시로우마다케 베이스인 梅池山莊1900m (쯔가이케산소우)도착했다.

원시림 울창한1900고지 북알프스 최북단 쯔가이케산소우는 청정지역이다, 이곳 도착 전 곤돌라 2번 갈아타고 승합차 연계 전 폭우로 대기하기도 했다,

깔끔한 시설에 음식 또한 정갈하다, 밤새 폭우와 가랑비… 소 강을 반복하다,

아침엔 햇빛이 내리다 또다시 폭우가 쏟아 지기도,

쯔가이케산소우 조식,

05:30아침을 먹고 폭우로 대기하다,
소강을 틈타,[8.23일]쯔가이케산소우(梅池山莊09:20)출발했다,

텐구하라(天狗原2.180m)가는 길,

비 내리는 텐구하라,

텐구하라 늪지대를 지나자 비는 그치고….

지나온 길을 내려다보고,

빙하와 야생화 공존하는 언덕을지나,

하쿠바 노리쿠라다케(乘鞍岳2.437m)가는 길,

어린이 동반한 가족산행 팀들도….

하쿠바 노리쿠라다케(乘鞍岳2.437m)

하쿠바오이케,

하쿠바 오이케산소우[白馬大池山壯]주변의 야생화,

지나온 하쿠바오이케산장,

지나온 능선 오른쪽으로 아침 출발한 쯔가이케산소우가 보인다,

가야 할 고렌게산(2.766m)방향은 안개가 짙어진다,

고렌게산-하쿠바다케 주 능선 진행이지만 안개로 20m이상 시야 확보가 않된다,

시로우마다케16:05도착(白馬岳2.932m)
안개 속에 강풍 동반한 비는 때로는 우박으로 둔갑해 머리를 때리는데, 정신 혼미하게 만든다,

하쿠바다케 정상 15분 아래 안개 속에 반가운 오늘밤 유할 시로우마다케산소우16:20도착(白馬山莊1박) 젖은 장비 말려두고 석 식 후
레스토랑으로 이동해 약간의 한기로 따뜻한 사케로 산행 뒤 찾아오는 카타르시스를 느낀다,

8.24일
밤새 비 안개는 계속되고 05:00 아침 식사 때까지 이어진다.

30여명의 산 꾼들이 05:00조식 후 비로 인해 대기이다,
어제 같은 구간을 걸어온 군마에서 왔다는 6명 가족 팀이 인상적이다. 막내6살 형10살 누나2명 엄마 아빠.
응석 부릴 나이 같은데, 아침 쌩쌩하고 칭찬해 주니 의기양양이다.

  09:00 시로우마산소우 출발
기다렸지만 날씨는 약간 호전 됐지만 안개로50m이상은 보이지 않는다.
비슷한 시간대 산장 나서 아래로 15분 왼쪽방향 대설계로 하산 탈출하고. 남 쪽 주 능선 타고 진행자는 나 혼자다.

사쿠시다케2.812m

하쿠바야리가다케2.903m

  안개 속에 거대한 빙하는 가야 할 길을 가름할 수 없지만 누구인가의 친절은 구세주 같은 지표가 된다,

텐구산장을 만나지만…..
혹독한 바람 안개비속에 희미한 산길 가늠해 사쿠시다케2.812m~하쿠바야리가다케2.903m~텐구산장까지 진행 했지만 수리 중으로 영업 하지 않는다.

벨 호출로 산장지기가 나온다. 현재 기상엔 능선 타고, 카라마츠산소우[4~5시간]진행은 위험 하다고,
삼거리까지 20분 거슬러 올라가(1시간40분)내려가 야리온젠(白馬鎚溫泉2100고지)탈출 권한다…..

북에서 남으로 진행 하다, 당초 기획 수정해 대피한다,
삼거리 지나 오면서 이정표 온천 하산 안내를 보고 갈등 했지만, 오늘 카라마쯔산소우 목표하고 지나 왔는데,
출발해3시간 동안 한 사람도 만날 수 없었고 신발은 질퍽거리고 온 몸은 젖어...아쉽지만 안전을 위해 2900고지 주 능선에서

2.100고지로 내려가 젖은 장비 재 정비해 내일을 도모하자. 몸을 날릴 듯 불어오는 서풍은 주 능선 한발 내려서니 잠잠하고
동쪽 멀리 산 군은 운무와 햇빛이 내리지만 내가 걷는

야리온젠 가는 길은 여전히 안개 비이다.1시간 20여분 내려왔을까 아래로 길게 흐르는 빙하 중심의 왼쪽 시설물이 온천 인가보다.
13:30 야리온젠(白馬鎚溫泉)도착.



비는 눈 보다 도 산행 때 더 거추장스럽다.
강도 차이는 있지만 눈은 비에 비해 혹한을 동반해 공격 하기도 하지만...
비처럼 뒤끝은 없다. 특히 가죽등산화 젖어버리면 이번에도 경험했듯이 이틀 말려도 건조 되지 않는다,

온천산장 체크인 하고
헛간 같은 곳이 배당 받은 내 침소지만 도심의 특급호텔 보다 난 오래 전부터 깊은 산속 고도 높은 곳의 산장들
(밀포드트랙의 헛 롯지.유럽TMB구간의 산장.일본산속의 흇테 고야 산소 등은 잊을 수 없고)선호해왔다.

과학이 만들어 낸 편익은 없지만 아황산 염 질산염 등 공해물질 또한 없다.문명에 길들여진 도심의 현대인들 에겐
누추해 보일 수 도 있겠지만, 혹독한 산행 뒤 아침에 일어나 보면 피로회복은 놀랄 정도이다..

젖은 장비를(자연 건조대에) 말려두고. 카메라를 점검하니 작동이 안된다, 이틀에 걸쳐 빗물을 많이 마셔 심 정지이다.
나름 심폐소생술을 시도 했지만 꼼짝도 안 해,,,키친 가스 불에 말리게 해달라고 간청 했지만 위험 위생 문제로 불허한다.
긴 세월 열악한 환경 속에 수만 컷을 소화해준 정든 고마운 녀석!!!


비는 소강을 반복하다 멀리 동으로는 햇빛이 내리는 가운데… 야리노천 온천은 명물이다,

첫날[24일]대피소 동기들과 석식,
8.25일
야리온젠 05:30조식 후 함께 묵었던 일본인들은 젊은 남자1명을 제외 하곤 비속에 전원 하산이다.
산행중단 하려면 4시간 내려가 사르쿠라에서 버스 이용해 하쿠바로 탈출 할 수 있지만.

날씨는 천둥소리 동반한 폭우가 쏟아졌다 이슬비로 내리기도, 소강 틈타 노천 온천을 즐기는데 비는 오전까지 그러다. 15:00이후 그쳤다.
나는 25일 도 어제와 같이 온천을 들락 거리며 이틀째 밤을 여기서 보내지만, 내일 산으로 다시 오를 것이다,

8.26일
새벽에 시작된 비는 개이고 07:00햇빛 내리는 야리온젠 출발해 다시 오른다,

3일 전 하산 탈출 때 봤던 배낭!!! 아직도 그 자리인데 주변을 둘러봐도 주인은 없다, 부디 유품이 아니길….

주 능선으로 다시 오르는 비탈엔 야생화 싱그럽다,

자연은 사람손길 닫지 않은 그대로의 모습이 아름답다,

아침 햇살 받은 야생화는 내 맘과 같다,

3일전 2100고지로 내려가 폭우로 이틀 대피해있다, 주 능선2900고지로 다시 올라와…..야리온천 동쪽 하쿠바를 내려다보고,

안개 속에 3일전 길 만보고 지나온 하쿠바야리가다케, 상상 이상의 매력적인 위용을 보여준다,

하쿠바야리가다케로 향하다 뒤돌아본 풍경,

중앙 멀리 끝에 작게 뾰족한 것이 야리가다케 그리고 왼쪽이 히다산맥 남단 끝 가미고지 뒷산 [북 알프스]최고봉
오쿠호다카다케3.190m이고,근경 오른쪽 뾰족한 것이 다테야마 쯔루기다케이다,

안개 속에 지나온 구간 확실한 답사 공부 미진하다고 판단해, 복습으로 3일전 패스한 길로 다시 북으로 진행한다,

남쪽으로 이틀 전 뒤돌아온 텐구산장이 보인다, 시야가 확보되면 평화로운 곳이지만,
기상 기후 등으로 조망이 열리지 않으면 산 환경은 위험요소로 둔갑한다,

비 바람 안개 속에 이틀 전 지나온 근경 사쿠시다케 원경 3일전 묵었던 하쿠바산장 뒤쪽 능선은 22일 넘어온
시로우마다케가 선명하게 모습 드러내어 아름다움을 뽐낸다,

하쿠바야리가다케 오르다,
남쪽을 바라보면 원경 히다산맥[북알프스] 남쪽 끝에 아스라이 가미고지 뒷산 오쿠호다카다케[3.190m]와 야리가다케가 보이고,
앞쪽 중심으로 구로배땜 그리고 오른쪽 끝에 뾰족한 것이 다테야마 쯔루기다케이다,

악천우 만나지 않고 당초계획 대로라면, 남으로 능선 타고 가다 카라마츠산소우[1박]-쯔메다이케산소우[1박]후 오오기사와 거쳐
다테야마 무로도[2.450m] 라이초 산장에서 27일 답사 마지막 밤을 보내고 28일 도야마 에어포트out 계획이지만,
산악환경을 미미한 인간이 어떻게 하겠는가, 만들어주는 무대에서 잠시 광대놀이 하다 떠나야지….

09:50 다시 오른 하쿠바야리가다케,

중앙 시로우마다케 오른쪽 사쿠시다케,

허리길[지름길]선명한 사쿠시다케,

내려와 뒤돌아본 하쿠바야리가다케,

근경 사쿠시다케와 원경 시로우마다케,

10:50 사쿠시다케(杓子岳)도착

주 능선 아래로는 만년설과 야생화가 어우러진다,

시로우마다케 전면으로 가파르지만 대설계 하산길이 선명하다,



시로우마다케와 대설계 상부,

지나온 사쿠시다케와 하쿠바야리가다케,

3일전 묵었던 시로우마다케 아래 하쿠바산장,

12:32 다시 오른 시로우마다케,

고렌게산 방향 4일 전 지나온 북쪽능선,

시로우마다케 정상에서,
원경 중심 아스라이 남쪽 끝에 가미고지 뒷산 북 알프스[히다산맥]최고봉3.190m 오쿠호다카다케 와 뾰족한 것이 야리가다케이다,
사진 중심에 물결은 구로베협곡 땜이고 오른쪽 끝 삐죽 이는 다테야마 쯔루기다케이다,
일본 알프스로 불리는 남알프스 중앙알프스 북알프스 3곳 중 여기 히다산맥이[북알프스]가장 장대하고 웅장해 일본 산맥의 대표라 할 수 있어며…
.북쪽 쯔가이케 고원에서 남쪽 끝 가미고지 까지는 14박15일 정도이면 종주 가능 하며…
.[2018년부터 산정에서 기획고려 중]

우리 지리산에 비교 할 수 도 있겠지만, 고도 기상 기후 환경 등은 판이해 우리 산에 적응된 감각으로 접근했다간
2014년7.29일 중앙알프스 부산 산악인4명 사망사고에서 보듯이 곤경에 처 할 수도 있다,
여러 번 강조했듯이 현재 우리나라 해외 트레킹[등반] 중심엔 전문가라 할 수 있는 알피니즘 자질 겸비한 대장은 없고, 여행 가이드나 통역 수준이고,

국내에서 산악회 대장이라 지칭 대는 이들은 부끄럽게도 야유회 레크레이션 피크닉 대장으로 적합한 역량이 대부분이다,
이런 뿌리 깊은 생태는 도심의 상업적 마케팅으로[음식 술 음료 유흥 등으로]사람 모이게 하는 것에 중심이 맞춰져 있다,

평화일 때는 잔치와 마찬가지로 잘 노는 사람이 돋보이겠지만…. 위기가 닥치면 메뉴얼 역량 전문성 없는 바람 앞에 등불 같은
구조적 위험한 산행 활동 왕성한 것이 우리현실이다, 스스로 안전산행을 위해 밝은 시력으로 점검해보고 등산문화 발전에 관심 호소한다,

12:52 하쿠산장 회귀

3일전 묵었던 하쿠산장으로 내려와 하산 준비할 겸 점심에 남아삐루+커피한잔…(중식 소시지, 남아삐루500cc 800엔/미소버섯국물200/커피500)
레스토랑 창 밖으로 북알프스 풍광까지도 다 마셔 버린듯하다,

  13:55레스토랑 출발~하산~大雪溪(다이세케이)~白馬尻小屋(하쿠바지리고야)

오르는 사람들 대부분 정상부근 산장에서 투숙이고 하산은 나 혼자다,





북알프스 남쪽 오쿠호다카다케 아래 가라사와고야 부근의 만년설은 매년 등반으로 지켜봤듯이[2003년~2016년] 지구 온난화 현상으로
작년 기준 그 흔적만 남아 있는 정도인데, 반면 이곳의 빙하는 거대하고 깊이도 엄청나다,

동쪽 하산이라 뒤를 보고는 서향으로 산릉 꽃 하늘 구름 빙하 조합하는 사진은 시간적 역광으로 현장감 살릴 수 없어 안타깝다,

청춘들은 인사 한마디에 역동적이다,

16:15白馬尻小屋(하쿠바지리고야) 도착(캠핑장)휴식,
대설계 내려오면서 노랗게 피어나 빙하와 하늘 어우러진 사진포인트 역광으로 제대로 담을 수 없어 여기서 자고 내일 아침에 다시 오르기로 했다,

16:500 白馬尻小屋(하쿠바지리고야1.560m)숙박.[체크인]
일반적으로 일본 알프스 산장은 저녁과[17:30전.후]아침[05:00~5:30]을 제공한다,[1박2식9.800엔]
저와 저녁 테이블에 79세 할머니와 친구 60대 일본 아주머니가 자리했는데, 내일 대설계 거쳐 정상 2.932m 시로우마다케 올랐다가
하쿠산장[1박] 목표 한다고, 저의 할머니 벌 나이지? 라고 물으시고, 나이 물으신다,!!! 아닙니다, Mother연세입니다,

영어 가능 하시고 서툰 언어 배려 하시여 말씀을 천천히 해주시는 지혜를 느낄 수 있었다,
건강을 인사로 헤어졌다, 할머니 성공하세요~~

8.27일 05:00조식 후
05:50어제 한산 때 역광으로 촬영 미진한 부분 보충 하기 위해
다시 大雪溪(다이세케이)로 오른다.

  입을 쩍 벌린 빙하 아래로는 물이 흐른다,





빙하의 깊이와 두께 엄청나다,

  06:50어제 하산 때 봐뒀던 사진포인트 도착했다





십 여분 촬영 중인데 이 포인트 찾아 왔다는 일본사진가에게 자리 양보하고. 07:10하산



개운한 맘으로 하산인데 오르는 사람들도 즐거워 보인다,



07:55 白馬尻小屋(하쿠바지리고야1.560m)도착,

08:50 야리온젠 삼거리지나~사르쿠라(09:00)버스 스테이션도착.
(종점 매점 식당은 운영 하지만 숙박 안됨)

사르쿠라(10:15)출발-하쿠바역10:50도착..

열차 하쿠바역11:08출발~미나미오리타(南小谷)~이토이가와(系漁川.Itoigawa)~도야마(富山.Toyama)13:57도착.
도야마 첫날 역 안내 데스크에 중앙알프스(고마가네)접근 할 수 있도록 친절히 도와준 분에게 감사인사 보고 드리고,
.

30분 줄 서서 기다려 도야마 역내 스시 집에서,
다음날[28일]시내 전차 투어와 이곳 저곳 기웃거리다, 도야마-인천 거쳐 돌아왔는데
몰골은 시커먼스에 썬그라스 착용은 자연 풍광 실감 낮아 직사광선으로 인해 눈물이 나고,

눈 주변(안구에 썬크림 들어가 화학.반응까지)
부종에 얼굴 부분 백색 증 이다, 당분간 사회생활 곤란 할 듯,

부산산정산악회 http://www.mysanjung.co.kr
등반대장 김홍수 올림.
Read: 2868, Vote: 1, Date: 2019/12/08 13:08:37
작성된 코멘트가 없습니다.
COMMENT NAME    PASS
이전글△ 88 일본 대설산2차 20년9월12~15일[3박4일]등반&북해도 삿포로 관광 산정인
다음글▽ 86 일본 다테야마 20년 6월5~8일[3박4일]산행+알펜루터 관광 산정인